2020학년도 정발중 예능경연대회

코로나19도 막지 못한, 음악으로 하나되는 화합의 장이 열리다.

 지난 9월 17일 정발중학교 5층 음악실에서 예술체육부가 주최하는 예능경연대회가 열렸다. 예능경연대회는 음악, 미술, 무용 부문에서 각자의 특기를 개성있게 표현할 수 있는 대회이다. 아쉽게도 미술, 무용 부문은 열리지 못했지만 지원자가 가장 많았던 음악 부문에서 소통, 화합의 모습을 엿볼 수 있었다. 대회 결과 최우수상은 1학년 9반 이상수 학생이, 우수상은 1학년 6반 김태인 학생이, 장려상은 2학년 4반 최현진 학생에게 돌아갔다. 순위 경쟁을 떠나 아름다운 악기의 선율로 그동안의 지친 마음을 달랠 수 있는 기회가 됐다. 

 

 다음은 이번 대회에서 첼로 연주로 우수상을 수상한 1학년 6반 김태인 학생과의 인터뷰 내용이다.

 

Q. 언제부터 첼로를 배우셨나요?

A. 저는 초등학교 2학년 때부터 첼로를 배우기 시작해서 5년째 첼로를 배우고 있어요.

 

Q. 이번 대회 출전곡과 연습 과정에 대해 설명해 주세요.

A. 제가 예능 경연 대회에서 연주한 곡은 보케리니의 첼로 협주곡 b플랫이라는 곡이에요. 난이도가 있는 곡이라 대회가 있었던 916일의 두 달 전인 7월 초부터 이 곡을 준비했어요. 매일매일 하루에 한 시간에서 두 시간 정도씩 연습했던 것 같아요.부담 갖지 않고 편하게 준비하고 싶어서 그 정도로만 연습했어요.

 

Q. 이번 대회를 준비하면서 어떤 어려움이 있었나요?

A. 사실 이 곡은 콩쿨을 위해서 배운 곡이고, 좋은 기회로 교내 대회에도 참가하게 된 것이었어요. 그런데 거리두기가 2단계로 높아지면서 제가 나가려던 콩쿨은 취소가 되었고 예능 경연 대회에만 나가게 되었어요저는 이 대회도 취소될까봐 많이 걱정하고 불안했었어요. 아무래도 계속 확진자가 늘어나고 있었으니까요. 취소되지 않는다는 연락을 받았을 때는 정말 안심이 되었습니다.

 

Q. 수상 소감을 한 마디 해 주세요.

A. 제 차례에서 연주를 하고 나왔을 때는 솔직히 조금 허무한 마음이 들고 연습 때보다 본 실력을 발휘하지 못한 것 같아 아쉬웠는데, 걱정과 달리 우수상을 수상할 수 있었어요. 처음으로 나간 교내 대회였는데 정말 좋은 결과가 나와서 너무나도 기쁘고 감사했습니다. 첼로를 연습하면서 앞으로도 더 오랫동안 배우고 싶다는 마음이 가장 크게 들었던 것 같아요. 아직 장래희망으로 정하지는 않았지만 열심히 연습하면서 더 성장해 나겠습니다.

 

 김태인 학생과 인터뷰를 나누며 힘든 상황 속에서도 모든 참가자들은 승리를 떠나 서로 축하하고 위로해주는 마음으로 대회에 임한 것을 느낄 수 있었다. 이번 예능경연대회에서 당당하게 자신의 실력을 펼친 참가자 모두에게 박수를 보낸다. 

 

 

 

 

 

 

 

 

 

 

 

 

 

 

 

 

 

 

 

 

 

 

 

 

 

 

 

 

 

 

 

 

 

 

 

 

 

 

 

 

 

 

 

 

 

 

 

 

 

 

 

 

 

 

 

 

 

 

 

 

 

 

 

 

 

 

 

 

 

 

 

 

 

 

 

 

 

 

 

 

 

 

 

 

 

 

 

 

 

 

 

 

 

 

 

 

 

 

 

 

 

 

 

 

 

 

 

 

 

 

 

 

 

 

 

 

 

 

 

 

 

 

 

 

 

 

 

 

 

 

 

 

 

 

 

 

 

 

 

 

 

 

 

 

 

 

 

 

 

 

 

 

 

 

 

 

 

 

 

 

 

 

 

 

 

 

 

 

 

 

 

 

 

 

 

 

 

 

 

 

 

 

 

 

 

 

 

 

 

 

 

 

 

 

 

 

 

 

 

 

 

 

 

 

 

 

 

 

 

 

 

 

 

 

 

 

 

 

 

 

 

 

 

 

 

 

 

 

 

 

 

 

 

 

 

 

 

 

 

 

 

 

 

 

 

 

 

 

 

 

 

 

 

 

 

 

 

 

 

 

 

 

 

 

 

 

 

 

 

 

 

 

 

 

 

 

 

 

 

 

 

 

 

 

 

 

 

 

 

 

 

 

 

 

 

 

 

 

 

 

 

 

 

 

 

 

 

 

 

 

 

 

 

 

 

 

 

 

 

 

 

 

 

 

 

 

 

 

 

 

 

 

 

 

 

 

 

 

 

 

 

 

 

 

 

 

 

 

 

 

 

 

 

 

 

 

 

 

 

 

 

 

 

 

 

 

 

 

 

 

 

 

 

 

 

 

 

 

 

 

 

 

 

 

 

 

 

 

 

 

 

 

 

 

 

 

 

 

 

 

 

 

 

 

 

 

 

 

 

 

 

 

 

 

 

 

 

 

 

 

 

 

 

 

 

 

 

 

 

 

 

 

 

 

 

 

 

 

 

 

 

 

 

 

 

 

 

 

 

 

 

 

 

 

 

 

 

 

 

 

 

 

 

 

 

 

 

 

 

 

 

 

 

 

 

 

 

 

 

 

 

 

 

 

 

 

 

 

 

 

 

 

 

 

 

 

 

 

 

 

 

 

 

 

 

 

 

 

 

 

 

 

 

 

 

 

 

 

 

 

 

 

 

 

 

 

 

 

 

 

 

 

 

 

 

 

 

 

 

 

 

 

 

 

 

 

 

 

 

 

 

 

 

 

 

 

 

 

 

 

 

 

 

 

 

 

 

 

 

 

 

 

 

 

 

 

 

 

 

 

 

 

 

 

 

 

 

 

 

 

 

 

 

 

 

 

 

 

 

 

 

 

 

 

 

 

 

 

 

 

 

 

 

 

 

 

 

 

 

 

 

 

 

 

 

 

 

 

 

 

 

 

 

 

 

 

 

 

 

 

 

 

 

 

 

 

 

 

 

 

 

 

 

 

 

 

 

 

 

 

 

 

 

 

 

 

 

 

 

 

 

 

 

 

 

 

 

 

 

 

 

 

 

 

 

 

 

 

 

 

 

 

 

 

 

 

 

 

 

 

 

 

 

 

 

 

 

 

 

 

 

 

 

 

 

 

 

 

 

 

 

 

 

 

 

 

 

 

 

 

 

 

 

 

 

 

 

 

 

 

 

 

 

 

 

 

 

 

 

 

 

 

 

 

 

 

 

 

 

 

 

 

 

 

 

 

 

 

 

 

 

 

 

 

 

 

 

 

 

 

 

 

 

 

 

 

 

 

 

 

 

 

 

 

 

 

 

 

 

 

 

 

 

 

 

 

 

 

 

 

 

 

 

 

 

 

 

 

 

 

 

 

 

 

 

 

 

 

 

 

 

 

 

 

 

 

 

 

 

 

 

 

 

 

 

 

 

 

 

 

 

 

 

 

 

 

 

 

 

 

 

 

 

 

 

 

 

 

 

 

 

 

 

 

 

 

 

 

 

 

 

 

 

 

 

 

 

 

 

 

 

 

 

 

 

 

 

 

 

 

 

 

 

 

 

 

 

 

 

 

 

 

 

 

 

 

 

 

 

 

 

 

 

 

 

 

 

 

 

 

 

 

 

 

 

 

 

 

 

 

 

 

 

 

 

 

 

 

 

 

 

 

 

 

 

 

 

 

 

 

 

 

 

 

 

 

 

 

 

 

 

 

 

 

 

 

 

 

 

 

 

 

 

 

 

 

 

 

 

 

 

 

 

 

 

 

 

 

 

 

 

 

 

 

 

 

 

 

 

 

 

 

 

 

 

 

 

 

 

 

 

 


배너

초등학교 뉴스

더보기

배너

중학교 뉴스

더보기

배너

고등학교 뉴스

더보기